사카이미나토에서 현지 주민의 온정을 접한다

사카이미나토에서 현지 주민의 온정을 접한다( Sakaiminato)

산인 지역의 중앙에 위치한 사카이미나토는 게 어획량 일본 최고를 자랑하는 손꼽히는 어항이다.산인의 게는 게 특유의 냄새나 뒤끝이 적고 고급스러운 단맛과 감칠맛으로 인기가 많은 품종. 겨울에 한해 식탁에 오르는 게이지만, 수확 시기는 짧은 기간으로 한정되어 있다. 어기가 짧기 때문에 어부는 한번 출항하면 항구로 돌아오지 않고, 폭풍우가 몰아치는 속에서도 고기잡이를 나가는 지극히 가혹한 직업이다.


그렇게 위험한 고기잡이에 아들을 내보내는 어머니의 마음은 착잡하지 않을 수 없다.사카이미나토에 있는 정식집 가이간에서 일하는 이케다 씨의 아들은 게 어부이다. 그러나, 이케다 씨는 밝은 표정으로 이렇게 단언한다."살다 보면 무슨 일이 있을지 알 수 없다. 부정적인 것만 생각하면 안 좋은 일만 연속될 뿐이다. 항상 웃으면서 건강하게 일해야죠. 찾아 주는 손님들도 힘을 냈으면 좋겠어요."

어부들이 목숨 걸고 잡아 온 게를 남김 없이 맛있게 먹어 주길 바란다는 이케다 씨는 더듬거리는 영어지만 외국인 관광객에게도 유머 있게 게 먹는 방법을 가르쳐 준다.

사카이미나토에서 현지 주민의 온정을 접하고 맛있는 게를 만끽해 봅시다!

사카이미나토 어부의 열기를 엿볼 수 있는 어항 투어는 여기로:

사카이 미나토 수산 진흥 협회와

전체 보기

추천기사

미토쿠 산

미타키엔

돗토리 사구/우라도메 가이간 해변/ 모래 박물관

전체 보기

산인 위치산인